Promotion Controler Right Corner
Promotion Bottom Right Corner
조회 수 1134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단독]"김준수의 호텔 매각은 최악 상황 막기 위한 선택"

http://m.entertain.naver.com/read?oid=018&aid=0003743725

다음은 토스카나호텔 측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십니까. 토스카나호텔입니다.

금일 보도된 김준수 씨의 제주 토스카나호텔 매각과 관련한 입장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우선 이번 김준수 씨의 토스카나호텔 매각은 일부 언론의 보도처럼 ‘임금 체불’ 등 부도덕한 행위를 한 것이 아닌, 오히려 최악의 상황을 막기 위한 불가피한 선택이었음을 말씀드립니다.

■ 토스카나호텔 매각 경위

먼저 토스카나호텔을 매각하게 된 경위에 대해 설명 드리겠습니다. 토스카나호텔은 그동안 많은 고객들의 사랑 속에 성장했지만, 근래 들어 경영압박에 처해 있었습니다. 매달 상환해야 하는 거대 규모의 이자와 직원 임금 지불, 비수기 등 여러 상황이 겹치면서 정상적인 운영이 어려웠습니다.

이러한 악재에도 김준수 씨의 호텔에 대한 애정과 의지로 여러 어려움을 감내하면서 운영을 지속해 왔습니다. 그동안 호텔 운영비의 상당부분을 김준수 씨의 개인 소득과 투자로 충당해 왔습니다. 그러나 아시는 대로 곧 군 입대에 이르는 상황에서 더 이상 지속적인 소득이 발생하지 않으면 운영이 어려운 지경에 처할 것으로 판단되었습니다.

은행 이자 지연과 임금 체불은 물론, 적자 운영으로 인해 최악의 경우 경매 처분되거나 더 좋지 않은 상황으로 흘러갈 우려에 처했습니다. 이러한 위험성을 최소화하기 위해 김준수 씨는 실질적으로 투자한 비용보다 적은 금액이지만, 본인보다 호텔을 더 잘 운영하고, 유지할 수 있는 전문경영자에게 매각하기로 결정한 것입니다.

이번 매각으로 인해 김준수 씨가 토스카나호텔의 소유권한에서 완전히 빠지는 것은 아닙니다. 김준수 씨는 매수자 측으로부터 매각 대금의 일부 지분을 취득하고, 간접형태로 참여하게 됩니다. 지금까지는 가족을 통해 직접경영을 했다면, 이제는 지분 소유를 통한 간접 경영지원 역할을 맡아 토스카나호텔 발전에 계속 기여하게 되는 것입니다.

■ 직원 임금 체불

고용인의 임금 체불에 대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현시점에 토스카나호텔 임직원의 임금 체불은 단 한 건도 없습니다. 경영압박 당시 일부 지연은 있었으나, 체불사항은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 또한 매각 대금의 일부 금액으로 직원들에 대한 급여를 모두 정상적으로 지급했으며, 퇴직급여 및 해고급여를 산정해 전액 지급하기로 방침을 정했습니다.

김준수 씨가 호텔 매각 과정에서 매수자 측에 제일 우선적으로, 그리고 가장 긴급하게 요구한 사항이 바로 고용인에 대한 안정적 승계였습니다. 매수자 측과도 이 부분에 대해 충분히 협의했으며, 최대한 고용승계를 유지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토스카나호텔 임직원의 고용은 향후 2개월 동안은 무조건 유지됩니다. 그 기간 동안 본인이 퇴사 여부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해당 기간에 대한 급여 역시 매수자 측이 모두 지불하기로 되어 있습니다.

그동안 토스카나호텔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막대한 투자를 감내했던 김준수 씨는 끝까지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만에 하나 호텔 경매 처분 등 불가항력적 상황으로 인해 직원들의 퇴직급여도 주지 못하는 최악의 상황은 막기 위해 많은 손실을 감수하면서도, 매각에 이르게 된 것임을 다시 한 번 말씀드립니다.

아울러 일부 매체에서 호텔 비용을 왜 김준수 개인명의의 통장으로 입금하는가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었습니다. 제주 토스카나호텔은 법인사업체가 아닌, 김준수 씨의 개인사업체입니다. 따라서 법인이 아닌, 김준수 씨 개인명의의 통장으로 모든 재무처리가 이루어졌음을 밝혀드립니다.



김은구 (cowboy@edaily.co.kr)
?
  • ?
    소풍 2017.02.07 19:09
    힘내자!
    언제나 응원해...!
  • ?
    유일한빛 2017.02.08 00:03
    힘내요~ 모든건 다 지나갈거에요.. 계속 오르막길만 있진 않을거에요.
  • ?
    오!나의샤님 2017.02.08 15:01
    준수오빠 사랑해요 언제나 응원해요
  • ?
    준짱의영원한팬 2017.02.22 01:57
    준짱! 힘내 언제까지나 응원할께 화이팅!!!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ALWAYS, XOLO LIFE♥] XIA ONLY LIVE ONCE 11 file PICNICXIAH 2017.02.24
공지 이제껏 경험하지 못했던 판타지로 들어오신 여러분을 환영합니당!!(가입인사는요기!) 2001 PICNICXIAH 2009.08.01
공지 언제나 변함없는 사랑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XIA 386 file PICNICXIAH 2012.05.14
공지 2018년 소풍 회원레벨 아이콘♥ 1213 file PICNICXIAH 2012.02.18
3350 신임 의무경찰 [1084기] 인사발령 - 지방청 홍보단 김준수 이경♥ 4 file Queen 2017.03.28
3349 [ALWAYS, XOLO LIFE♥] GOODS 미리보기 및 사전예약신청♥ 29 file PICNICXIAH 2017.03.23
3348 경기남부청 의경교육센터 1084기 2주차 교육 김준수 이경♥ 4 file Queen 2017.03.22
3347 경기남부청 의경교육센터 1084기 1주차 교육 김준수 이경♥ secret Queen 2017.03.22
3346 경기남부청 의무경찰 1084기 의경교육센터 김준수 이경^.^ 4 file Queen 2017.03.10
3345 ♥ (484기 1교육대) 세번째 사진이 도착했습니다~♥ 3 file Queen 2017.03.07
3344 25연대 2중대 2소대 1분대 076번 훈련병 김준수♥ 두번째 사진 2 file Queen 2017.03.07
3343 D-612 처음 만난 그날 운명처럼 그대란 걸 난 알았죠 4 소풍 2017.03.06
3342 D-615 준수천사♡ 1 소풍 2017.03.03
3341 D-616 오늘따라 보고싶어서 그래 2 소풍 2017.03.02
3340 D-617 쥰쮸, 참예뻐요♡ 1 소풍 2017.03.01
3339 D-618 사랑해, 보고 또 봐도 한없이 예쁜 널♡ 1 소풍 2017.02.28
3338 [ALWAYS, XOLO LIFE♥] 봄, 그리고 소풍 - 사진전시회 3 file PICNICXIAH 2017.02.24
3337 D-622 XOLO LIFE! 하나부터 열까지, XIA♡ 2 makjjum 2017.02.24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33 Next
/ 233